한국, 일본 하나되는 더 높은 성장
				한일경제협회, 일한경제협회와 함께합니다.한국, 일본 하나되는 더 높은 성장
				한일경제협회, 일한경제협회와 함께합니다.

협회활동

사업계획/사업실적

HOME > 협회활동 > 사업계획/사업실적

제50회 한일경제인회의 폐회식 및 공동성명 발표

개최일 : 2018 5.16(수)

김윤 한일경제협회 회장(왼쪽)과 사사키 미키오 일한경제협회 회장이 5월16일 제50회 한일경제인회의 폐회식에서 공동성명을 채택한 뒤 악수를 나누고 있다.




한일경제인, ‘새로운 50년을 향한 한일협력공동성명 발표

- 양국경제인, 한국 취직난·일본 노동력 부족 해결, 아시아 하나의 경제권 형성,

3국 공동진출 확대, 한일 잠재력의 극대화, 청소년 육성·교류 등 합의 -



한일 양국 경제인(한국대표 김 윤 한일경제협회 회장, 일본대표 사사키 미키오 일한경제협회 회장)들은 경제·인재·문화교류를 확대하여 새로운 50년을 창조해 나가기 위해, 서로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하는 공동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이를 위해 양국 경제인은 아시아 하나의 경제권 형성 추진, 3국 공동 진출 확대, 한일 잠재력의 극대화 협력, 한국 취직난·일본 노동력 부족, 방재대책 등 양국 사회과제 해결, 한일 청소년 육성·교류의 지속 및 내실화, 도쿄 올림픽 성공개최 협력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합의했습니다.

 

특히, 양국 경제인은 일본의 노동력 부족과 한국의 청년인재의 취직난 해결, 저출산·고령화사회 대응, 방재대책 등 한일이 직면한 사회과제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자원·인프라 수출 등 제 3국에서의 한일 협업을 한층 더 확대하며,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한 대한투자기업의 성공요인을 통해서 바라본 한일경제 협력·교류확대의 필요성에 대해 인식을 같이하고, 한일협력의 확대를 도모하기로 했습니다.

 

50회 한일경제인회의에 참석한 300여명의 양국 경제인들은 16일 일본 오쿠라호텔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공동성명을 채택하고 이틀간의 회의일정을 마쳤습니다.


한편, 한국 측 단장인 김윤 한일경제협회 회장은 폐회인사에서, “다음 50년도 공존과 협력의 틀 속에서 새로운 50년을 창조해 나간다는데 인식을 같이하는 회의가 되었다, “이번 회의에서 양국 경제인들이 인식을 공유한 공동성명의 정신에 입각하여, 한일경제협력 사업들이 착실히 실현시켜 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